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그러면 천부경은 포기해야겠군요 서산대사도 못하신걸 제가 어떻게 덧글 0 | 조회 189 | 2021-05-07 15:34:21
최동민  
그러면 천부경은 포기해야겠군요 서산대사도 못하신걸 제가 어떻게 하겠어요그러나 지관 스님은 고개를 가로 저었다혹시 그 사람이 아닐까요7J인서는 나딘이 신지비사와 개물교화경의 글자수를 세어보는것을 잠시 지켜보았다. 그러다가 문득 어제가논문 관계로 지도교수와 만나기로 한 날이었던 것이생각났다.격암유록의 비밀 237전화를 끊은 인서는 말로만 듣던 전시안을 만난다는사실에가슴이 벅찼다.부산닷컴 프로젝트는 예상보다 훨씬 빠른 속도로 순조롭게 진행됐다. 정광호의 아낌없는 투자 지원과 홍보는 부산닷컴을 알리는 데 크게 기여했다. 부산 시민들은 이 새로운 개렵의 인터넷,에 적극적인 관심을 표현했다.그 사람, 성경에 나오는 악마의 수 677에 대해 얘기했던 야인이 전시안이란 존재가 아닐까 하는 의문이 항상 내 머릿속을 떠나지 않았소. 하지만 나는수학자라 함부로 억측하는 것을 극도로 싫어했기때문에 그 우연한 만남을 의도적으로 무시해 왔소.도대체 그 초인이 어떤 인물이길래세계 단일 정부를 만드는 거지 .세상에 그게 말이 되냐? 나는 1만 달러를 채워놓은것을 헐기싫더라구. 그래서 공항 버스 탈 때 쓰려고환전소에서 10달러를더 바꿔놓고 나머지 한국 돈으로는 선물을 샀단 말이야. 1만 달러까지는 신고를 하지않아도 되잖아. 그러니 나는 까짓 10달러했지. 그런데 미국 놈클은 그게 아냐. 1만 10달러나 1백만 달러나 1만 달러를 넘는 건 똑같다는 거야. 우리 나라 같으면 문제될 일이 아니잖아. 10달러는 차비로 넣었다고 하면 봐주잖아. 그게 사람 사는 세상 아냐? 아무튼 이 일이 확대된 데는 영어 탓도있을 거아, 처음엔영어를 하지 않고 버텄거든. 괜히 능숙하지도않은 영어로 얘기하다가 덤터기쓸 수도 있어서 말이야 하지만나중엔 할 수 없어서 영어를 했는데, 그놈들이 날무슨 엄청난범죄자 취급을 하지 않겠어 .전세계를 배후에서 조종하고 지배한다는 전시안, 난해하기 짝이 없는 매미의 수수께끼를 단번에 풀어낸진도자, 세상에는 어째서 이런 인간들이 존재하는것일까. 이들의 지식은 어디에서오는 것이며, 어
이게 무엇입니까?J그게, 그게 있었습니다.그런데 돈과 권력을 가진 이들은 왜 불안해할까요그랜트 카너가 나직한 음성으로 물었다네?그게 아니라 대사님은 그저 진도자라는 분이 아실거라7만 하셨습니다.환희는 소리 없이 웃었다. 인서는 그 모습이 참 아름답다고 생각하며 말을 이었다.아, 도대체 이럴 수는 없소. 이런 일은 있을 수 없단말이오.알겠습니다.7브네? 그건 도대체 어떤 의미를 가진 숫자입니까?J환희의 목소리는 또렷했다.과연 영산이라 할 만하군요.팬저는 지친 기색이 역력했다 팬저는 인서를 보자 희미하게웃었는데, 그 웃음에서조차 무력감이 느껴졌다.지관 스넘은 인서를 반갑게 맞아주었다. 인서는 이제겨우 두번째 만났을 뿐인 지관 스님이 친근하게 맞아주자그저 황공했다. 그래서 평소 예절이란 것은 껍질뿐인 형식에 불과하다고 생각해 온 인서로서는 보기드물게 정성이 깃들인 큰절을 했다 지관 스님은 인서가 왜 왔는지 다 알고 있다는 듯 환한 웃음을 지었다이때 나딘이 객사에서 나왔다. 지관 스님은 그의 얼굴을 보자가볍게 혀를 찼다.미국에서 돌아온 인서는 집에 도착해 샤워를 마치자마자 팬저의 연락을 받았다.국제 자본의 착취군. 그럼 미국인들의 운명은 어떻게되나?J물론 미국인들 역시 점접 가난해지고 있어 .슈타인이라는 그 사람은 손에 뭔가를 한 움큼 들고있었는데그것을 모두 가방에 집어넣었다진도자는 사다리도 없는 가파른 구덩이를 마치 다람쥐처럼 기어 올라왔다. 그러고는 줄을 늘어뜨려 슈타인을 끌어올렸다 이모든 행위가눈 깜짝할사이에 이루어져 지켜보는사람은 그저놀랄 뿐이었다.그게 정말 사실인가인류의 슬픈 비밀환희는 인서에게 동질감을 느꼈는지 친근하게 말하며웃었다.리흥즈는 나딘으로부터 천부경을 받아들고는 감회가교차하듯했다.한데 문제가 있군요. 설사 우리가 그분을 만난다 해도 어떻게알아보죠?J이 산에서 사람을 만날 때마다 진도자를 아느냐고 물어봐야겠소. 생각해 봤는데 그 방법밖에는 없을 것같소.이상한 일이군. 어째서 이런 일이 발생한 거지? 신뢰성에 판한 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나스닥의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